빈폴 울혼방 피코트 (2011 F/W 신상)

빈폴 울혼방 피코트 관련 포스팅입니다.

빈폴은 캐쥬얼 아이템이 주가 되고,

국내 브랜드로는 워낙 인지도가 높아서
특별한 부연 설명이 필요 없을 것 같습니다.



GD를 광고 모델로 발탁하며 디자인 컨셉에 변화를 준 빈폴.

2011 F/W 시즌은,

여러모로 다양한 시도와 변화의 모습이 보이네요.








상반된 개념의 문화와 생각들이 빈폴의 프리즘 속에서 독특하게 융합되고 창조되는 것처럼, 새롭게 태동되는 다양한 가치들을 창조적으로 수용할 줄 하는 INNOVATION 정신 빈폴의 핵심 정신입니다.

빈폴이 표방하는 영국은 CLASSIC 하면서도 MODERN한 역사적 전통과 혁신적인 현대가 조화를 이루면서 새로운 에너지와 모티브를 창조해내는 다양성입니다.




이번 포스트에서는 빈폴 신상 피코트에 대해서,
몇 자 적겠습니다.






























디자인은 위와 같습니다.

네이비 / 블랙 / 그레이 컬러를 선택할 수 있고,

겨울철 캐쥬얼 코트로 가장 많이 볼 수 있는
총장이 적당한 피코트입니다.

이런 형태의 피코트는 브랜드별로 거의 다 출시를 하는 편인데,
빈폴 피코트 역시 그 범주 안에 들어갑니다.





최근 쇼핑 후기에서 몇 차례 언급을 했습니다만,

빈폴의 F/W 신상은...
괜찮은 아이템이 어느정도 있는 편이네요.






















세로형 사이트 포켓 / 전면 6개의 단추 디테일로,
전체적인 발란스가 괜찮습니다.

오프라인 매장에서 이 코트를 살펴 봤을 때,
전체적으로 무난하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일반적인 코트들과는 달리,
내부 퀼팅 안감 처리가 되어 있어서,

비슷한 소재와 구성의 코트들에 비해서,
보온성 부분이 강화된 아우터입니다.




[코트 선택 시 참고사항]에서 언급했던 내용인데,

코트는 소재 뿐만 아니라, 내부 보온성이 강화된 제품들은
가격이 상승합니다.

이 점은 참고를 해야겠네요.

























- 소재: 모 90% + 나일론 10%
- 색상: 네이비 / 블랙 / 그레이



디테일은 위와 같습니다.

모와 나일론 혼방 소재로 구성되어 있는데,
이 코트는 두께감이 어느정도 있는 편입니다.

동일한 혼용율이라고 해도,
두께에 따라서 보온성과 가격 차이가 나죠.

빈폴 피코트는 얇은 코트들과 비교했을 때,
실용적인 측면에서 괜찮은 점수를 줄 수 있습니다.





코트라는 아이템은 패딩에 비해서 보온성이 떨어지지만,
그래도 어느정도 따뜻해야 실용적입니다.

내부 퀼팅 + 도톰한 소재.

괜찮은 구성입니다.























빈폴 피코트는 총장이 많이 길지 않은 기본 스타일로,
캐쥬얼하게 활용하기 좋은 디자인입니다.



포멀하고 총장이 긴 싱글 코트.

총장이 비교적 짧고 캐쥬얼한 느낌의 더블 피코트.

각각의 장점이 있고 스타일이 다르기 때문에,
본인의 스타일과 용도를 고려해서 선택하는 것이 최선이겠네요.





















상단에 첨부한 자료는 실측 사이즈 차트입니다.

100 사이즈 기준, 총기장 74cm가 나옵니다.


이 코트를 시착해 봤을 때 느낀 점은,
예전의 빈폴 코트들에 비해서 슬림하게 출시되었다는 부분입니다.

과도하지 않은 선에서 적당히 라인을 잡아주는 핏으로,
최근의 트렌드를 어느정도 반영한 아이템입니다.




원단의 느낌이나 구성도 괜찮았습니다.

제일모직의 원단 퀄리티는 국내 브랜드 중 가장 상위권에 속하고

제가 경험한 바로도 일반 캐쥬얼 브랜드와 비교했을 때,
양호하다는 느낌을 받습니다.

























안정적인 소재와 구성.

캐쥬얼 코트로써의 다양한 활용성.

무난한 디자인으로 트렌드에 휘둘리지 않을만한 코트.

이런 피코트를 찾는다면, 빈폴도 괜찮은 선택이 될 것 같습니다^^


[링크] 빈폴 2011 F/W 신상 울혼방 피코트 (제일모직)

[추가정보] 추천 상의 정보 모음

'추천 상의(아우터)/코트 패딩' 카테고리 다른글 (더보기)


운영자 연락처 /since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