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스토리 패션 블로그
추천포스트모음

[미스토리블로그 추천포스트19편] 니트/스웨터 코디 및 참고 사항

by 미스토리  2013. 11. 19.




미스토리 블로그 추천 포스트 19편, 니트 / 스웨터 코디 참고 사항 관련 포스팅입니다.

FW 시즌에 빠지지 않는 아이템 중 하나가,
바로 니트와 스웨터입니다.

SS 시즌에 비해서 따뜻한 소재로 구성되고 두께감이 있어서,
보온을 위해서도 필요하고 패션 아이템으로도 활용도가 높습니다.










 



 [참고이미지] 버버리 프로섬 하트 패턴 스웨터

 


최근에는 남성용 스웨터와 니트들도 다양한 패턴과 색상으로 출시되는 추세라서,

과거에 비해서 선택의 폭이 넓고,
다양한 느낌과 코디를 연출하기 좋은 환경이 조성되고 있습니다.

본인에게 어울리는 니트와 스웨터를 잘 선택하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 같네요^^



















 



 

 

 

 

 

 

 

 

 

 

 

 

 

 

 

 

 

 

 

 

 

 

 

 

 

 

 

 

 

 

 

 

 

 

 

 

 

 

 

 

 

 

 

 

 

 

 

 

 

 

 

 

 

 

 

 

 

 

 

 

 

 

 

 

 

 






상단에 첨부한 이미지들은 다양한 니트, 스웨터를 활용한 코디 예시입니다.

이미지들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여러 종류의 색상과 패턴의 상의를 활용해서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습니다.

해외 브랜드 뿐만 아니라 국내 브랜드도,

과거에 비해서 남성용 니트, 스웨터 선택의 폭이 넓어지고 있는 추세인데,
날이 추워지는 시즌에는 꼭 필요한 Must have item입니다.








 

 





좋은 착장을 위해서는 고려해야 할 요소가 많습니다만,
특히나 겨울 시즌에는 소재 간의 조합도 신경을 써 주는 게 좋습니다.

스웨이드 슈즈와 울 소재의 코트, 또는 가죽 소재의 벨트,
코듀로이 팬츠, 머플러 등...

니트 / 스웨터 코디를 완성할 때 소재간의 조합도 잘 고려한다면,
더 좋은 착장을 완성할 수 있습니다.












 



 


 [참고이미지] 발망 스웨터

 

 


니트와 스웨터를 선택할 때 가장 우선적으로 고려해야 하는 부분은 바로 '소재 구성'입니다.

합성 섬유 혼방 소재 보다는 천연 섬유 제품이 좋고,
울(모) 소재나 캐시미어 혼방 소재가 무난합니다.

보통 겨울 시즌에 출시되는 상의들은 울(=모) 소재가 주가 되는데,

같은 모 100%의 니트나 스웨터들이라고 해도,
퀄리티는 천차 만별입니다.


어떠한 원단으로 제작되었는가에 따라서,

동일한 혼용율이라고 해도 퀄리티 차이가 있고,
이는 오래 입을수록 티가 나기 마련입니다.










 [참고이미지] 브룩스 브라더스 케이블 스웨터

 

 



'싸고 좋은 옷은 거의 없습니다.'

특히나 가을, 겨울용 모 소재 기반의 상의들은,
가격에 대부분 비례해서 원단 퀄리티가 결정되기 때문에,

오래 입을 수 있는 옷을 선택하려면,
천연 섬유 구성으로 원단 퀄리티가 좋은 옷을 고르는 게 좋습니다.

무난한 단색 솔리드 타입의 경우,
트렌드 영향 없이 오랜 시간  활용하기 좋으니 이 부분도 참고를 해야겠네요.



또한 피부가 민감하거나 아토피성 피부 등 질환이 있다면,
천연 섬유 중에서도 퀄리티가 좋고 마일드한 터치감의 상의를 선택해야 합니다.













 

 

 

 

 

 






패턴 디테일이 추가 된 니트나 스웨터로 조합을 하기 부담스럽다면,
단색 타입의 심플한 상의를 선택하면 됩니다.

무난한 컬러로는 블랙 / 그레이 / 네이비 계열을 들 수 있고,

이너에 적당히 포인트를 주고 싶다면,
비비드한 컬러의 상의들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예전과 달리 남성 착장도 과감하고 다양한 색상의 아이템들을 많이 활용하는 추세이기 때문에,
겨울이라고 해서 톤 다운 된 어두운 색상의 옷만 고집할 필요는 없습니다.















 


 

 



 

 


 



 [참고이미지] 클럽 모나코 스웨터

 

 


단색이면서도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색상을 선택하면,
상의 하나만으로도 위트있는 코디를 완성할 수 있습니다.

단, 원색이나 비비드한 계열의 상의를 선택할 때는,
미리 시착을 해 보고 본인의 피부 톤과 매치가 잘 되는지를 먼저 살펴 봐야 합니다.



피부 색상과 맞지 않거나 본인이 갖고 있는 아우터, 팬츠들과 조합했을 때,

상의만 따로 논다는 느낌을 받는다면,
그 옷은 패스하는 것이 좋습니다.















 

 

 

 

 


 

 



 

 



 

 





단색 솔리드 타입이 밋밋하다는 느낌이 든다면,
패턴이 있는 니트나 스웨터를 활용해서 코디하는 착장을 시도해 볼 만 합니다.

하의와 아우터를 단색으로 선택했을 때,
상의로 원 포인트를 준다면 세련된 코디를 완성할 수 있습니다.

아우터를 벗었을 때도 상의에 포인트를 줄 수 있고,









 

 

 


 

 

 


 



 

 






다소 밋밋한 단색 치노 팬츠나 슬랙스와 조합을 했을 때도,

상의에 무게 중심을 두고 시선을 붙잡아서,
위트있는 모습을 연출하고 아이템 간의 발란스를 맞출 수 있습니다.



SS 시즌에 비해서 레이어드 코디를 하기 수월한 가을, 겨울 시즌에는,

니트 안에 셔츠나 티셔츠를 적절하게 받쳐 입으면
추위도 막을 수 있고 세련된 착장을 완성할 수 있습니다.











 


 

 



 

 






상단 넥 라인이 높은 경우에는 티셔츠를 조합하는 것이 답답해 보이지 않고,

브이넥이나 넥 라인이 개방되어 있는 니트나 스웨터를 입을 경우에는,
안에 셔츠를 같이 코디해 주면 괜찮습니다.

최근에는 니트 타이 등을 이용해서 포인트를 주는 착장도 많이 볼 수 있으니,

포인트를 줄 수 있는 타이를 선택해서 조합을 해 주는 방식도,
도전해 보길 바랍니다.





















 

 

 





본문에서도 언급했듯이 니트나 스웨터는 어느정도 투자를 하는 것이 좋고,
대부분 저가형 보다는 중고가형의 퀄리티가 좋습니다.

이 점 참고하시고 본인에게 어울리는 상의를 잘 선택해 보시길 바랍니다.



이상, 미스토리 블로그 추천 포스트 19편, 니트 / 스웨터 활용 및 코디 포스팅 마칩니다^^


[추정정보] 미스토리 블로그 추천 포스트 모음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