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스토리 패션 블로그
시계/지갑/벨트/가방

오메가 씨마스터 플래닛오션 2201.50

by 미스토리  2010. 11. 8.




오메가 씨마스터 플래닛오션 2201.50 관련 포스팅입니다.

오메가 시계는,
브랜드 자체가 워낙 인지도가 높아서...

국내외로 꾸준히 인기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특히나 씨마스터 모델은...

개체별 차이가 있습니다만,
계속 선방해 나가고 있는 아이템이라고 생각되네요.

이번 포스트에서는,
오메가 씨마스터 플래닛 오션 2201.50에 대해서 몇 자 적어보겠습니다.






















디자인은 위와 같습니다.

씨마스터 모델은 종류가 꽤 다양한 편이기 때문에,
가격이나 세부 디테일 등...

차이가 있습니다.

어떤 브랜드든 구형 모델이 단종되면,
그 자리를 새로운 시계가 대체하는 게 당연하지요.














Case size: 42mm diameter (thickness 13mm)
Swiss made self-winding automatic movement (Caliber: Omega 2500)
Black round dial with silver Arabic Numerals and luminous hands and hour markers
Stainless steel watch case
Stainless steel bracelet with locking clasp (standard size 20cm / 8 inches)
Black unidirectional rotating divers bezel
Domed anti-reflective, scratch-resistant sapphire crystal
Helium escape valve with screw-down at 10 o’clock position
Power reserve: 55 hours
Date calendar 600 meters / 2000 feet water resistance



디테일은 위와 같습니다.

오토매틱 / 사파이어 크리스탈 글래스 / 회전 베젤 / 42 mm.


42mm 사이즈의 시계는...
남자들이 차기에 부담 없는 일반적인 크기라고 생각되네요.

45mm도 나오지만,

시계 사이즈에 대한 선택은,
본인 취향과 신체 스펙의 영향을 받는 부분이니...

딱히 정답은 없다고 봅니다.














오메가 씨마스터 플래닛오션 2201.50은,
다이버 시계답게...

기능성에도 어느정도 포커스를 맞췄고,
디자인 또한 질리지 않는 스타일이라...

괜찮은 선택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참고를 위해서,
짤막한 동영상을 첨부해 봤습니다.

실물 이미지 파악에 어느정도 도움이 되겠네요.



한 때 시계 콜렉터로써...
이런 저런 시계들을 모았었는데,

다른 아이템들도 그렇지만,
시계 역시 시간이 지나면...

그냥 무덤덤해지는 것 같습니다.


차를 처음 바꾸면 기분이 좋고 뭔가 새롭다는 느낌이 들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무뎌지는 것과 비슷한 맥락이 아닐까 싶네요.

물론, 개인차가 있는 부분이니...
사람마다 다르겠지요 ㅎㅎ















검증된 브랜드.

오메가의 인기 모델.

무난한 디자인과 크기 / 기능성.

이런 시계를 찾는다면, 오메가 씨마스터 플래닛오션 2201.50도 괜찮은 선택이 될 것 같습니다^^


[링크] 오메가 씨마스터 플래닛 오션 2201.50 (플라이워치)

[추가정보] 추천 시계 정보 묶음




댓글

  • 이시르 2011.01.29 14:59

    안녕하세요~
    시계에 대해서 몇가지 질문이있어서 글남기게되었습니다.
    항상 시계에 욕심은 많은데..선뜻 구매하지 못하고있었는데요 ㅠㅠ
    이번에 구매해볼려구요.. 대충 200정도로 구매할려고하는데요.
    오메가 씨마..사고는 싶은데..비싸더라구요 ㅠㅠ
    그런데..오메가에서 쿼츠는 별루인가요?? 시계전문가들은 전부 오토로 사시더라구요...
    오토는 시간 오차가 쫌 있지않은가요?? 그리고..오토로 사게되면 오버홀 해야되서 돈이 많이 들어가는편 아닌가요? 오메가 씨마도 보면..똑같이 생긴거같은데..가격도 천차만별이더라구요..거기다가 오토하고 쿼츠 가격차이도 많이 나구요...ㅠㅠ설명 쫌 부탁드리겠습니다. 그리고...200정도 주면 씨마 오토 중고로도 살수있던데요. 어떤분은 년식이 오래된거라서..유지비가 많이들거라고 사지말라고하시구요. 어떤분은 사는게 좋다고 하시고...어떻게 생각하세요??
    오메가 못구하게되면..그돈으로 해밀턴 째마와 프레드릭콘스에서 추천해주신거랑 두개 한꺼번에 지를까 생각중인데요.요즘은 째마 가격도 많이올라가고해서...별루라고하는데요..ㅠㅠ아..정말 고민입니다. 오랫동안 착용해도 질리지않고 잘샀다고 생각들만한 시계 뭐 없을까요??
    답글

    •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시계를 구입할려고 하시는군요 ㅎㅎ

      음.. 오메가 쿼츠는 제가 겪어보지 않아서 잘 모르겠네요. 제가 갖고 있는 시계 중 현재 오메가 씨마스터 오토메틱이 있는데... 저는 개인적으로 쿼츠 보다는 오토를 선호해서 입문할때부터 오토를 선택했습니다.

      물론 말씀하신대로 쿼츠가 시간이 정확하다는 장점이 있지만.. 내구성은 오토메틱이 좋기 때문에 저는 후자를 더 선호하구요.

      또한 오토메틱의 바늘이 자연스럽게 물 흐르듯이.. 움직이는 그 모습도 좋아하구요 ㅎㅎ

      물론, 오버홀 비용 등 오토메틱은 유지 비용이 들어가지만, 몇 년에 한 번씩 해주면 되는거니.. 이 부분은 감수를 해야 할 것 같습니다.

      쿼츠 시계의 경우, 고장나면 답이 안나오는 경우가 일반적이니 일장일단이라고 보이네요.

      중고 시계는 제가 구입을 안해봐서 모르겠지만..
      병행수입이 아니고 정 매장에서 구입하고 연식을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다면.. 크게 나쁘진 않을 것 같습니다. 출처만 분명하고 관리가 잘 됐다면 괜찮겠지만.. 시계라는 아이템이 구매자 입장에서 안을 뜯어서 부품을 확인할 수도 없고.. 부품을 직접 본다고 그게 정상적인 지 이상이 있는 지를 알기도 어려우니, 이 부분이 좀 애매하네요.

      제 생각에는 200정도라면 해밀턴 재즈 마스터가 괜찮지 않을까 싶습니다.

      두 개를 구입하시는 것 보다는 하나만 일단 구입하시고 오토 시계의 특성을 좀 파악하신 후, 차후 다른 모델도 생각해 보시는 게 어떨런지요 ㅎㅎ

  • 스타일러 2011.02.18 20:03

    이시계가 미스토리님이 소유하고있는시계인가요~??
    답글

  • 드드드 2011.03.14 02:08

    안녕하세요~

    제가 시계 브랜드에 대해선 잘 몰라서요...ㅠ

    여기저기서 어쩌다보니 좋은 시계들은 선물을 받아 그 2놈을 차고 다니는데요...

    제 나이에 맞지 않게 너무 올드하게 보일 수 있어서요... 특히 로렉스 콤비는

    20대 초반인 저에겐 다소 무리가있어 하나 제 마음에 드는걸로 하나 구매하려구 있습니다.

    요새 부쩍 시계에 관심이 많아지고 있는데...브랜드의 대해서 여쭤보겠습니다 ^ ^

    일단 "TISSOT"라는 브랜드는 시계메이커들 중 어느정도 위치입니까?

    음...질문이 애매하긴 한데요

    그럼 TISSOT가 SEIKO, HAMILTON, 모리쓰 이런 브랜드보단 밑에급이라고 할 수 있나요?
    답글

    •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음.. 젊은분이라면 로렉스 콤비가 약간 부담스러울 수 있겠네요.

      티쏘는..
      브랜드 포지션으로 본다면, 나열한 브랜드 중에서는 세이코와 비슷한 정도로 볼 수 있겠습니다.

      가격은 100만원 미만의 제품에서 주로 선택하기 때문에 고가의 시계는 아니구요.

      보통 학생분들이 많이 착용하기때문에...
      괜찮을 것 같습니다^^

  • 붉은꿩 2011.05.03 23:05

    안녕하세요 미스토리님. 블로그에서 패션에 대해서 많이 배우고 있는 사람입니다.

    제가 시계를 구입할려고 하는데 오메가나 태그호이어 처럼 조금 고가의 시계들 백화점에서도 팔잖아요.

    백화점하고 플라이워치하고 가격차이가 있나요?

    플라이워치에서 구입한상품도 백화점에서 as 해주나요?
    답글

    •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음.. 백화점의 경우, 정식 자체 루트를 통해서 물건을 수입하는 방식이구요.

      플워 같은 메이저 업체들의 경우..
      병행 수입, 즉 자체적으로 바잉을 해오는 시스템입니다.


      정식 AS 및 줄 교체, 그리고 오버홀 등..
      백화점에서 구입한 시계들은 백화점에서 다 가능합니다.

      하지만 요즘은 병행 수입 제품들도 자체적인 AS 및 위에 나열한 조건들을 충족시켜주고 있으니..

      이 부분에 대한 선택은 본인의 몫이라고 생각되네요.
      (병행 제품은 백화점에서 AS 안되구요.)



      백화점과 병행 제품의 가격 차이가 있기 때문에..
      후자를 선택하는 분들이 많이 계신데,

      저 역시 오메가 제품은 병행으로 구입했습니다.

      로렉스는 백화점에서 구입했고..
      그 전에 구입했던 여러 종류의 시계들도.. 백화점 및 병행 수입 제품을 두루 두루 경험해 봤네요.

      어느게 좋다라기 보다는...

      안전하게 가시려면 백화점.

      가격 메리트를 생각한다면 검증된 병행 수입 업체.

      이렇게 결론 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